본문 내용 바로가기
home > 진흥원소식 > 언론/보도 > 보도자료

언론/보도

한국만화영상진흥원, 만화분야 표준계약서 개정안 지역토론회 개최

작성자
가연
작성일
2019.05.27
조회
2,714
twitter facebook 구글플러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만화분야 표준계약서 개정안 지역토론회 개최

- 5.21(화) 대구, 5.23(목) 대전, 5.24(금) 부산, 5.29(수) 광주, 6.5(수) 부천 총 5회 진행
- 현행 표준계약서를 개선하고 공정한 만화 생태계 조성을 위해 작가와 업계 종사자들의 의견 수렴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사장 김동화)은 오늘 5월 21일(화)부터 2주 동안 ‘만화분야 표준계약서 개정안 지역토론회(이하 토론회)’를 개최한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함께 공정한 만화 생태계의 조성을 위해 개최하는 이번 토론회는 전국의 만화작가 및 예비창작자, 관련 종사자를 대상으로 만화분야 표준계약서의 개정을 위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자리다. 

 토론회는 오늘 5.21(화) 대구를 시작으로 5.23(목) 대전, 5.24(금) 부산, 5.29(수) 광주, 6.5(수) 부천까지 2주 동안 총 5회 진행된다.


 

일   자 시   간 지   역 장   소
2019.05.21.(화) 14~17시 대구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
2019.05.23.(목) 14~17시 대전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2019.05.24.(금) 15~17시 부산 부산정보산업진흥원
2019.05.29.(수) 14~17시 광주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2019.06.05.(수) 14~17시 부천 한국만화영상진흥원



 한편,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만화영상진흥원, 한국만화가협회 등은 2015년 5월 현행의 만화분야 표준계약서 6종(출판계약서, 전자책출판계약서, 웹툰연재계약서, 매니지먼트위임계약서, 공동저작계약서, 기획만화계약서)를 제정하여 발표했다.

 하지만, 표준계약서 도입 이후에도 만화 업계의 불공정계약문제, 부당한 계약해지 문제 등 불공정 거래 사례가 지속적으로 발생하며 표준계약서 개정의 필요성이 부각되고 있다.

 이에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기존 표준계약서의 문제점을 개선하고 활용의 확대를 위한 연구를 진행, 2018년 12월 ‘2018 만화분야 표준계약서 연구 보고서’를 발표하였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2018 만화분야 표준계약서 연구 보고서’를 기반으로 만들어진 표준계약서 개정안을 바탕으로 작가 등 업계관계자의 의견수렴이 진행될 예정이다.

목록보기

퀵메뉴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