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 바로가기
home > 진흥원소식 > 언론/보도 > 언론보도

언론/보도

[한겨레21] 치매 간병기 웹툰 왜 그렸냐면요

작성자
이효재
작성일
2020.09.25
조회
5,127
twitter facebook 구글플러스


[한겨레21] 부천만화대상 수상작 <우두커니>, 부부 작가 심우도 인터뷰


“어느 날, 아버지에게 치매가 왔다.”

만화 <우두커니>의 프롤로그. 이 한 문장만으로도 가슴이 무너져내렸다. 2018년 3월부터 2019년 4월까지 다음 웹툰에 연재돼, 치매 환자와 함께 사는 보호자의 감정을 생생하게 전했다. 이 작품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한 해 동안 가장 주목받은 만화를 선정, 시상하는 ‘2020 부천만화대상’ 대상작으로 지난 5월 선정됐다.


[기사원문보기]

목록보기

퀵메뉴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