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 바로가기
home > 진흥원소식 > 언론/보도 > 언론보도

언론/보도

[서울신문] 국내외 만화 고수들의 20대를 만난다

작성자
교육관리자
작성일
2017.07.05
조회
352
twitter facebook 구글플러스
 
가장 한국적인 소재로 가장 한국적인 만화를 그려 온 이두호(74) 화백. 스무 살 시절 그가 그렸던 그림에는 어떤 꿈이 담겨 있었을까. 한국 리얼리즘 만화를 개척한 이희재(65) 화백은 십대 후반 어떤 열정을 담아 독자 만화 투고를 보냈을까.
 
스무 살을 맞은 국내 최대 출판 만화·웹툰 축제인 부천국제만화축제(BICOF)가 국내외 만화 고수들의 20대를 보여 주며 실패와 좌절을 겪고 있는 청년 세대들에게 위로를 보낸다. 20주년을 기념해 ‘청년’을 주제로 한 ‘청년, 빛나는’ 전시를 통해서다.
 
목록보기

퀵메뉴열기